제2여객터미널 개장100일, 총 500만 명 이용

제2여객터미널 개장100일, 총 500만 명 이용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T2)이
개장 100일 만에
여객수 5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월 18일 개장 이후 4월 27일까지 100일 동안
총 504만 7475명이 제2여객터미널을 이용했다고
어제(29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습니다.

100일간 인천공항을 이용한 전체 여객은 총 18,698,675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4% 증가했고,
그중 27%인 504만 7475명이
제2여객터미널을 이용했다고 합니다.
이 기간에 처리된 수하물도 1,695만 개로
지난해보다 11.5% 늘었습니다.
하지만 지각 수하물 발생률은 10만 개 당 0.5개로
전 세계 공항 평균이 11~14개인 것에 비하면
아주 낮은 수치라고 하네요.
개장 100일이라는 짧은 기간에 안정적인 운영 궤도에 올랐다는 평가가 가능한 까닭입니다.

 
4개 항공사(대한항공, 델타항공, 에어프랑스, KLM네덜란드항공)가
제2여객터미널로 옮기면서
출국 수속 시간도 줄어들었습니다.
제2여객터미널 개장 전에 평균 41분이던 출국시간이 34분으로 줄었고,
특히 제2여객터미널만 보면 30분으로 단축되었습니다.
또, 면세점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18% 증가,
식음료 매장 매출액은 23% 증가했습니다.
올해 하반기부터는 인천공항 4단계 건설사업이 시작되죠.
제2여객터미널 확장과 제4활주로 신설이 주 목적입니다.
이 사업이 완료되는 2023년이면
인천공항은 연간 여객 1억 명 시대를 열게 됩니다.(현재는 7,200만 명)
인천국제공항공사 정일영 사장은 “올 해 사상 최대인 6천 6백만 명의 여객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4단계 건설사업에 만전을 기해 연간 여객 1억 명 시대를 차질 없이 준비하고
국가 경제 발전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얼마 전
쿠웨이트공항 제4터미널 위탁 운영 사업을 수주하기도 했죠.
제2여객터미널의 성공적 개장 경험이
사업 수주의 원동력이 되었다는 평가입니다.
인천공항 파이팅!입니다.

2018-05-14T13:23:51+00:00